본문 바로가기
프로그래머로 살아남기

일요일 저녁 커피숍에서...

by SSaMKJ 2017. 9. 24.
반응형

누구에게나 꿈은 있다.

목표로 삼고 정복하는 사람과 잠꼬대로 배출하는 사람도 있다.

나는 slow starter 이지만 steady walker이다.

흔들리지 말자.

아무리 먼 길이라 할지라도 한 걸음 한 걸음 움직이면 결국에는 도착한다.

'지금 눈을 감고 잠이 들지만 아침에 눈을 떴을 때는 집이었으면 좋겠다. 어서 빨리 상병이 되고 병장이 되고, 전역을 해서 이 모든게 옛날 일이었으면 좋겠다.' 이렇게 생각했던게 벌써 15년도 더 전의 일이다. 


시간은 절대 멈추지 않는다. 힘든 순간도, 즐거운 순간도 영원할 수 없다. 

내겐 가고 싶은 곳이 있고, 가야 할 곳이 있고, 가야만 하는 곳이 있으니까 계속 걷자.

반응형

댓글0